*부천시, 공적마스크 판매 약국 33개소 적극 지원

               소통하는 행정과 성숙한 시민 의식으로 코로나 극복 기대

부천시는 지난 9일부터 시행된 마스크 5부제와 관련하여 일손 부족을 겪고 있는 1인 약국에 인력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부천시는 관내 약국 중 1인 약사 혼자서 운영하는 약국 33개소를 대상으로 3월 9일부터 3월 15일까지 교육사업단 소속 33명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인력은 사전 교육 이수 후 마스크 판매 소진시까지 중복구매 확인 시스템 입력 및 판매 지원 근무를 실시한다.

 

처음 시행되는 제도임에도 불구하고, 시민들은 질서있게 마스크 구매를 진행하여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주었다. 약사들도 1인 약국에 대한 시의 빠른 인력 지원에 고마움을 표하며, 시민들을 지키는 건강의 벗으로써 역할을 잘 수행하겠다고 다짐하는 모습을 보였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코로나로 어려운 와중에도 힘쓰고 있는 약사들에게 감사함을 표하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약사분들과 소통하여 시민들과 약사분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는 방법을 다각도로 모색할 예정”이라며 “소통하는 행정과 성숙한 시민 의식으로 코로나를 함께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정미 기자 / 경찰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