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민간공유 전기자전거’ 운영 협약 체결

                          9월부터 1·7호선 부근 200대 본격 시범 운영 돌입

부천시는 지난 28일 부천시청 만남실에서 ㈜나인투원(대표 배지훈)과 공유 전기자전거 ‘일레클’ 운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시와 ㈜나인투원은 지난해 10월부터 7개월간의 전기자전거 도입을 위해 상호 협력 사항 등을 논의해왔으며, 9월부터 전기자전거(일레클)를 시범 운영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공유자전거 서비스 ‘일레클’은 9월부터 본격적인 시범 운영에 돌입하며, 7호선과 1호선(부천역, 송내역) 생활권에 총 200대가 도입될 예정이다.

 

일레클은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가까운 거리에 있는 자전거를 검색해 이용한 후 요금을 결제하는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용 요금은 최초 5분당 1,000원으로 추가 1분마다 100원이 추가되며, 별도로 회당 120원의 전기자전거 보험을 가입해야 한다. 다만, 회원가입 시 별도의 보증금은 없다.

 

시는 공유 자전거를 이용하는 주민들의 편의와 이용 활성화를 위해 자전거 도로 개선, 자전거 보관소 확충 등 제반 인프라를 구축한다. ㈜나인투원은 공유 전기자전거 서비스 시스템 구축과 자전거 관리 등 종합적인 운영을 위해 전문 인력을 배치하고, 고객센터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시는 시범 운영 과정에서 도출되는 문제점을 개선해 오는 2021년까지 전 지역에 900대의 전기자전거를 점진적으로 확대 배치할 계획이다.

 

㈜나인투원 배지훈 대표이사는 “교통 문제를 가장 혁신적으로 풀어나가고 있는 부천시에서 서비스를 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일레클이 시민들의 빠르고 편리한 일상 이동수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상휘 도로사업단장은 “이번에 도입되는 공유 자전거 일레클은 친환경 교통수단으로 환경문제에 기여할 것”이라며, “향후 부족한 자전거 이용시설 인프라를 확충”하고, “버스·지하철 등 대중교통에 적용되는 통합요금 및 환승체계를 전기 자전거, 킥보드와 같은 마이크로 모빌리티 서비스에 도입하여 이용자의 편익 제고에 힘쓸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정미 기자/ 경찰방송

*에이디엠아이 김문식 대표, 농업진흥청 ‘VR·AR 언택트 콘텐츠 활용방안’ 세미나에서 발표 진행

                 VR·AR 기술을 활용한 국내외 우수사례를 중심으로 농촌지역에 적용

VR·AR 전문기업인 에이디엠아이는 지난 18일 농촌진흥청 비대면 콘텐츠 활용방안 세미나를 진행했다.

농촌진흥청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영농 현장 농촌지도 및 농촌경제 활성화 문제를 비대면 기술을 적용하여 해결하는 방안을 마련 중이다.

이날 세미나에서 에이디엠아이 대표 김문식은 VR·AR 기술을 활용한 국내외 우수사례를 중심으로 농촌지역에 적용할 수 있는 VR·AR 주요기술과 마케팅 방안 등을 주제로 발표했다. 특히 스토리텔링을 중심으로 VR·AR 기술을 적용한 농식품 마케팅 활성화 방안에 대한 참가자 관심이 뜨거웠으며 그 외에도 가상·증강현실 기술을 농업 6차산업에 적용할 수 있는 아이디어에 대한 호응이 높았다.

질의응답에서는 비대면 교육 훈련 수요가 증가하는 농업 분야에서 현장 적용이 가능한 가상·증강현실 장비의 종류와 제작 프로세스, 최소 제작 비용 등에 관한 질문이 있었다. 이에 김문식 대표는 VR·AR의 다양한 장비와 특징에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했으며 제작 비용에 대해서는 기존 제작 콘텐츠 사례를 예시로 소개했다.

세미나를 주관한 농업진흥청 농촌지원국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VR·AR과 같은 비대면 기술 활용이 점차 중요해지는 상황에서 농촌 분야에 적용된 비대면 기술 선진 사례를 접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배홍득 기자 / 경찰방송

*삼전복지관, 지역사회 한부모 여성 가장 위한 ‘러브맘’ 오리엔테이션 진행

                         삼전복지관, 지역사회 한부모 여성 가장 위한 ‘러브맘’ 오리엔테이션 진행

삼전종합사회복지관(관장 현혜영)은 관내 모임 공간에서 한부모 여성 가장의 자기 돌봄과 가족 돌봄으로 안정된 가정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5월부터 월 2회 ‘러브맘’ 소모임을 운영하고 있다. 올해 러브맘은 모임원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다양한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러브맘은 뜨개질, 퀼트, 만들기 등 모임원의 욕구를 반영한 ‘정기모임’, 한부모 복지 관련 정책·제도, 공공주택컨설팅을 주제로 한 ‘한부모 지원 교육’, 모임원과 추억 만들기를 위한 ‘나들이’, 외부 문화·여가활동으로 가족 단위 교류를 위한 ‘한부모 가족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지잔 5월 19일 오리엔테이션은 러브맘 주요활동인 정기 모임, 지원 교육, 가족 활동에 대한 모임원에 의견을 듣고 활동 내용을 정하는 것으로 진행하였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로 인해 가정 내 자녀 돌봄이 장기화되고 있는 만큼 자녀를 위한 활동이 모임원의 공통 관심사로 작용하였다. 모임에 참여하는 이해림(가명) 모임원은 자녀가 학교를 가지 않으니까 놀 거리, 간식거리같이 부모들이 신경 써야 할 것들이 많아졌다고 밝혀 많은 모임원들이 공감할 수 있었다. 이를 지원하기 위해 러브맘 정기 모임은 요리를 매개로 다양한 간식 만드는 법을 배우고, 부모들이 자녀들에게 직접 알려주는 ‘단체 가족 활동’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또한 한부모 지원 교육으로 양육을 위한 부모 교육, 주택 컨설팅을 받고 싶다는 의견이 모아졌다. 이러한 의견을 수렴하여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며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공개 강좌로 교육을 개설하고 신규 참여자가 발굴될 수 있도록 운영할 예정이다.

오리엔테이션에 참여한 김현주(가명) 모임원은 오랜만에 모임원을 볼 수 있어 반가웠다. 앞으로의 러브맘 활동이 기대된다고 소감을 말했다. 러브맘 차기 정기모임은 6월부터 2,4주 화요일로 정기적으로 운영될 계획이며 앞으로도 삼전종합사회복지관은 러브맘을 통해 지역사회 내 한부모 여성 가장을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수 기자 / 경찰방송

*베트남 축구 영웅 박항서 감독, 나트랑 멀펄르 혼 탐 리조트 방문

                                 베트남 축구 영웅 박항서 감독, 나트랑 멀펄르 혼 탐 리조트 방문

베트남 축구대표팀의 박항서 감독이 지난 2020년 5월 26일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베트남에서 가장 아름다운 섬 중 하나로 꼽히는 나트랑 혼 탐 섬에 위치한 멀펄르 혼 탐 리조트를 방문해 리조트 직원들과 짧지만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박항서 감독은 섬 곳곳에서 시간을 보냈으며 특히 낭만적이고 자연 친화적인 방갈로와 머드 온천을 즐길 수 있는 머드 배스 그리고 큰 수영장을 둘러보며 매우 인상 깊었다고 말했다. 또한 박항서 감독은 “혼 탐 리조트의 음식과 해양 스포츠 그리고 깨끗하고 안락한 숙소에 큰 관심을 갖고 있다”며 “빠른 시일 내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 리조트에 다시 방문하겠다”고 덧붙였다.

나트랑 혼 탐 리조트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베트남의 축구 영웅인 박항서 감독님께서 혼 탐 섬에 방문해주셔서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리조트 직원들은 프라이드를 갖고 더 훌륭한 서비스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나트랑 멀펄르 혼 탐 리조트는 6월 1일부터 관광객에게 재오픈될 예정이며 더욱 위생적이고 깨끗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고객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다.

 

 

민병우 기자 / 경찰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