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빛낼 문학인 찾아요

            부천문화재단, ▲수주문학상 ▲부천신인문학상 등 공모

신인부터 기성까지 부천의 문학역량 높일 인물을 찾는다.

부천문화재단은 22회 수주문학상(6.15.~7.3.) 17회 부천신인문학상(7.20.~7.31.) 작품을 공개 모집한다.

 

부천 수주 변영로 이어갈 시인, 전국에서 찾는다

올해 22번째를 맞은 수주문학상은 부천 대표 문인 수주(樹州, 부천의 옛 이름) 변영로의 문학성을 계승하기 위해 마련한 시() 문학상이다.

제출 작품은 시 7~10편이며, 경력에 상관없이 전국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 이전 수주문학상 수상자는 제외한다.

작품은 오는 615일부터 73일까지 3주간 우편으로만 접수하며, 마감 당일 오후 6시 도착분까지 유효하다. 당선자 1인에게는 상금 1천만 원 수여와 월간 현대시에 작품 게재의 혜택이 주어진다.

 

지역 빛낼 신인 작가, 부천서 찾는다

17회 부천신인문학상은 소설 아동문학 수필 극일반 문화평론 등 6개 부문으로 공모한다. 응모 대상은 공고일 기준 1년 이상 부천에 거주하거나 부천 소재 직장인 또는 학생 등 미등단자여야 한다.

접수 기간은 오는 720일부터 731일 오후 6시까지다. 원고 제출은 등기 또는 전자우편, 재단 방문 등의 방법으로 할 수 있다.

각 부문 당선자 1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총 시상금은 1300만 원이다. 재단은 올해 총 시상금 규모를 지난해보다 2배 가까이 늘리고, 지원분야 중 문화평론 부문을 신설하고 동시와 동화를 아동문학 부문으로 통합했다.

 

수주문학상과 부천신인문학상의 시상식은 각각 918일과 19일이며, 수주문학제 기간(9.17.~9.19.) 중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 문학상 응모를 원하는 이는 재단 홈페이지(www.bcf.or.kr)에서 지원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원고와 함께 제출하면 된다. 관련 문의는 문화진흥부(032-320-6363, 6365)로 할 수 있다.

 

지난해 수주문학상 지원자와 출품작 규모는 각각 454, 2307편이며, 수상작은 시인 김재원(42)동물원이다. 부천신인문학상에 접수된 작품은 총 282, 이 중 6소설 오르톨랑’(황윤정·29) 생각하는 가로등’(박동민·38) 수필 풍경소리’(이양순·62) 동시 밥풀’(유미정·38) 동화 우리가 지켜줄 거야’(박주호·52) 극일반 유미의 우주’(이성일·31) 등 수상했다.

 

한편, 부천시는 2017년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로 지정돼 폴란드(크라쿠프), 영국(노팅엄), 이탈리아(밀라노) 등 전세계 문학창의 네트워크 도시들과 다양한 협업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최정미 기자 / 경찰방송

 

 

*국립극장, 전통예술분야 창작 공모로 민간 예술창작자 지원… 코로나19 극복 위한 국립극장 창작지원사업 ‘함께 가는 길’

        예술창작자들이 겪는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나가고자 전통예술분야 창작품 공모를 추진

국립극장(극장장 김철호)은 코로나19로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민간 예술창작자를 지원하고 창작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전통예술분야 창작 공모 사업 ‘함께 가는 길’을 추진한다.

‘함께 가는 길’은 민간 예술창작자를 대상으로 전통예술분야 창작품을 공개 모집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작품은 최대 500만원까지 창작지원금이 주어지며 선정된 창작자는 국립극장과 공연화를 협상할 수 있다.

공모 분야는 창극·무용·국악으로 나뉜다. 창극 부문은 자유 소재의 창극 대본, 무용 부문은 전통무용을 기반으로 한 작품 제안서, 국악 부문은 자유 주제의 국악관현악 악보를 제출해야 한다. 응모작은 미발표 순수 창작품으로 각종 지원·공모 사업에 선정된 이력이 없어야 한다. 창극 부문은 최대 두 편을 선정할 예정이며 창작지원금은 편당 500만원이다. 무용 부문은 최대 다섯 편을 선정할 예정이며, 편당 200만원의 창작지원금이 주어진다. 국악 부문은 최대 열 곡을 선정할 예정이며 편당 300만원의 창작지원금이 주어진다.

김철호 국립극장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예술창작자들이 겪는 어려움을 함께 극복해나가고자 전통예술분야 창작품 공모를 추진하게 됐다”며 “실연 중심의 지원이 아닌 대본 창작과 작곡 등 창작 활동의 지원으로 민간 예술창작자들이 지금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동시에 미래 활동까지 준비하는 밑거름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함께 가는 길’ 사업은 대한민국 만 18세 이상의 민간 예술창작자라면 지원할 수 있다. 7월 28일부터 31일까지 이메일(applyntok@korea.kr)을 통해 접수받는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극장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민병우 기자 / 경찰방송

*대한법무사협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덕분에 챌린지’ 캠페인 동참

    “코로나19 극복 위해 노력하는 의료진·공무원·국민 여러분, 존경하고 응원합니다!”         

 

대한

법무사협회(협회장 최영승)는 코로나19 감염병 극복을 위해 최근 전 사회적으로 진행 중인 ‘덕분에 챌린지’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최영승 협회장과 임원 11명은 25일 오전 11시 30분 서울 논현동 법무사회관 앞에서 ‘존경합니다’라는 뜻의 ‘덕분에 챌린지’ 수어 동작을 취하고 코로나19 감염병 치료에 헌신하는 의료진들과 방역 관리에 고생하는 공무원들 그리고 방역 지침에 따라 생활 속 거리두기를 적극 실천 중인 국민 모두에게 존경과 감사의 응원 인사를 전했다.

대한법무사협회는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이 시작된 2월부터 △시차제 출퇴근 △2020년도 등록 전 연수 수료식 취소 △협회 회의 및 지방회 총회 서면결의 진행 △협회와 지방회의 릴레이 단체 헌혈 △협회장의 재난지원금 전액 기부 및 회원들의 자발적 기부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전 사회적 실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왔다.

최영승 협회장은 “덕분에 챌린지에 동참하게 되어 진한 감동을 느낀다”며 “코로나19 방역에 하나가 되어 헌신하고 감염병 예방을 실천하는 시민 여러분, 의료진 여러분, 공무원 여러분이 고맙고 존경스럽다. 대한법무사협회는 앞으로도 정부의 방역지침에 적극 동참하면서 코로나19 종식 순간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생활 방역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배홍득 기자 / 경찰방송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2020년 혁신과제 국민심사 실시

                          청소년 상담 복지 사업 혁신에 국민 의견 수렴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이사장 이기순)은 2020년 사업 혁신 과제에 대한 국민심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심사는 국민의 의견을 수렴한 혁신과제를 발굴해 청소년 상담 복지 사업의 공공성을 높이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기획됐다. 심사 기간은 5월 28일(목)까지이며, 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의 국민 의견 수렴 플랫폼인 유스-온(Youth-on)을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

여성가족부 산하 정부기관인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은 전국 235개의 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218개의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157개의 청소년복지시설을 총괄하는 기관으로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한 다양한 상담 복지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개발원은 이번 2020년을 사회적 가치에 부합하는 혁신의 원년으로 하여 다양한 혁신과제를 추진하고 이에 대한 국민의 의견을 직접 수렴하기 위해 이번 심사를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심사에 참여한 국민은 개발원의 8개 혁신과제에 대한 ‘좋아요’ 투표를 할 수 있으며, 개별 과제에 대한 개인의 의견을 추가할 수도 있다. 개발원은 더 많은 국민의 참여를 위해 모든 참가자에게 선물을 지급하며 SNS 공유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개발원의 홈페이지, 페이스북, 유스-온(www.idea4youth.or.kr
)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수 기자 / 경찰방송